공지사항

 
작성일 : 21-04-08 13:32
족보 탐구하기 : 족보를 공부 하면 요녀(妖女)도 찾아낼 수 있다.
 글쓴이 : 관리자
조회 : 1,427  


족보 탐구하기:
족보를 공부 하면 요녀(妖女)도 찾아낼 수 있다.


‘요녀가 써준 시’
이 이야기는 ‘네이버 지식백과’에서 그 내용을 따온 것이다.

“김안국의 아우 김정국은 늘 시를 알아 보는 능력이 있다고 자부하였다. 김악국이 영남 도백(道伯, 도지사)으로 있을 때, 송씨 성을 가진 어떤 유생이 시를 잘한다는 말을 들었다. 그를 월파정으로 불러서 율시를 짓게 했는 데 그 시를 본 김안국은 매우 감탄하며 동생에게 보여 주었더니, 이것은 귀신의 시이지 인간의 작품이 아니다고 할 정도로 칭찬했다고 한다. 알고 보니 송가는 본래 글을 몰랐는데 그가 요녀를 얻은 후 그 요녀에게서 글을 배웠고 그 시도 요녀가 써 준 것이라고 한다. 나 중에 집안 사람들이 술법으로 요녀를 쫓았더니 송씨는 예전처럼 글을 알지 못했다. 우리나라 남쪽 지방에서는 다음의 시와  그 이야기가 매우 자세하게 전한다고 한다. 

金碧樓明壓水天  금벽루환히 물밑하늘 누르는데
昔年誰構此峯前  지난 때 누가 이 봉우리 앞에 올렸는가
一竿漁夫雨聲外  낚싯대드리운 어부 빗소리 밖에 있네 
十里行人山影邊  십리 길 행인은 산그늘 가에있구나
入檻雲生巫峽曉  난간에 든 구름 무협의 새벽에 생기고
逐波花出武陵煙  물결 따라 뜬 꽃 무릉의 안개에서 나오네
沙鷗但聽陽關曲  백사장 갈매기 양관곡 듣기는 해도
那識愁心送別筵  보내는 이 근심스런 맘 어찌 알리오”

과연 이 시를 쓴 작가는 누구인가? 요녀인가 사람인가? 

고려시대 도길부 (都吉敷)라는 사람이 영남루에서 읊어 붙여 놓은 것 이라는 논평이 ‘요녀가 써 준 시’ 끝에 첨부되어 있다. 

그 논평만으로는 고려시대 도길부가 어떤 상황에 왜 그 시를 쓴 것 인지, 상황 설명이 없다.
특히 그것이 단독 시인지 어떤 사람과 시를 주고받으며 읊은 것인지도 알 수 없다. 이와 더불어 번역에도 의문을 품을 수 있다.  특히 마지막 부분 ‘보내는 이 근심스런 맘 어찌 알리오’ 라고 하여 ‘송별연’을 상징적으로 풀이 했는 데, 만약 그 시가 누구의 송별회에서 읊은 것이라면 전체 구도가 달라질 것이다.

필자는 이 시는 요녀가 아닌 선녀 (仙女)가 읊었고 생각한다. 그렇다면 어떤 선녀인가?  

물론 여기 ‘선녀’는 설화의 선녀가 아니라 사람이 자기 자신의 호를 그렇게 부른 것이라고 본다. 
그리고 그 시를 읊은 시대는 고려 시대가 아니라 조선시대 초기 1430년대 중반이며 저자는 밀양의 민간처녀로 추정해 본다. 
이 시는 누가 홀로 읊은 것이 아니라 어떤 분에 시에 대한 차운시로 읊은 것이다. 그렇다면 필자는 시나 역사를 전공하지도 않았는 데 어떻게 그런 추정을 하는가? 나의 답은 간단하다. 수안이씨의 족보를 살피다 보니 이런 추정을 할 수 밖에 없다. 

이런 의미에서 이 글의 제목을 ‘족보를 공부하면 요녀도 찾아 낼 수 있다’고 했다. 필자는 족보의 무엇을 근거로 그런 추리를 하는가? 힌트를 준다면 수안 이씨 참판공수안군파의 파조이신 석제 이 영견님의 행적을 살피다 발견했다. 
한문에 능통하지 못해도 한문을 자전으로 찾아 이해할 정도면 알 수 있으면 필자와 같은 추정이 가능하다.

나의 추정의 아래 근거들을 함께 탐구하고 싶은 종문에게는 <수안 이씨 종사회보 2호 (2014)>를 찾아 볼 것을 권한다.  
 


  1. 이 시는 요녀가 아닌 선녀 (仙女)가 읊었다는 근거는 무엇이며 그가 밀양 민가 처녀라고 할 수 있는가?

  2. 시를 읊은 시대는 고려 시대가 아니라 조선시대 초기이며 1430년대 중반으로 보는 까닭은 무엇인가?

  3. 이 시는 누가 홀로 읊은 것이 아니라 어떤분의 시에 대한 차운시로 읊은 것이라는 증거는 무엇인가?



족보를 찾아 아시는 대로 기록해 필자에게 2021년 9월 30일까지 보내주시면 종사편찬위원회에서 그 해답을 평가하여 포상하고 기록으로 남기고자 합니다.  많은 참여 부탁합니다.  관심을 갖고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.
       
 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연락할 곳:
휴대전화 문자: 010-3785-8116 (이초식)
E-mail: leecs@korea.ac.kr


 2021년 4월 8일

수안이씨 종사편찬위원장



 
 
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공지 회지 11호 원고 모집 관리자 09-01 654
공지 [알림] 대종회 문자 메시지 등록 안내 (1) 관리자 11-24 4373
공지 [중요] 회원가입을 하셔야 글쓰기가 되십니다. 관리자 01-26 18745
178 회지 11호 원고 모집 관리자 09-01 654
177 족보 탐구하기 : 족보를 공부 하면 요녀(妖女)도 찾아낼 수 있다… 관리자 04-08 1428
176 종사회보 8호 발간 (1) 관리자 02-28 2704
175 수안이씨(遂安李氏) 성주 목사공 청주파 임원진 변경건 관리자 12-07 2665
174 [알림] 대종회 문자 메시지 등록 안내 (1) 관리자 11-24 4373
173 새 소식 모음 (1) 관리자 11-22 3024
172 2020년 가을 향사 잔존금 관리자 10-11 3100
171 2020년 10월 3일 약식향사 관리자 10-11 3069
170 해외지파 종친회칙 3대 준칙 - 우리는 왜 이일을 해야 하나? 관리자 10-11 3058
169 [긴급] 마스크 우송에 관한 안내 관리자 08-02 3292
168 해외지파 종친회 회칙 제정 위한 3대준칙 관리자 06-08 2155
167 대종회 고문 추대 소식 관리자 05-08 2725
166 역사상 최초 해외 8개 지파 선포 관리자 05-07 4492
165 종사회보 7호 확정본 발간 관리자 03-09 3059
164 여성도 수안이씨 해외지파 파조가 될 수 있습니다 관리자 05-12 5818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